메디업

대학병원 한방병원
종합병원 노인병원
게시판
건강정보
병원약국정보
힐링스토리
질병정보
의약품정보
의학서적
임대분양매매
연수강좌
교육정보
메디톡
대학병원 종합병원 한방병원 치과병원 한의원 노인전문병원 보건소
서울 부산 인천 대구 대전 광주 울산 경기 강원 충북 충남 경북 경남 전북 전남 제주 세종
치과 안과 피부과 성형외과 산부인과 비뇨기과 외과 내과 정형외과 이비인후과 소아과 약국

목록 글쓰기 수정 삭제

림프절염 - 경부 임파절염(임파선염)

추천하기

경부 임파절염(임파선염)

림프절염은 말 그대로 림프절에 염증성 변화가 생기는 상태를 말합니다. 염증의 원인은 크게 나누어 바이러스나 세균 같은 미생물 감염으로 인한 염증과 우리 몸에서 생겨난 자가면역반응에 의해 생기는 염증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1. 원인

경부 림프절계는 두경부, 인후부, 구강 등 목보다 위쪽에 위치하는 장기로부터 순환하는 림프계의 집결지입니다. 따라서 커지는 림프절이 어디에 있는지, 몇 개의 림프절에 문제가 생겼는지에 따라 원발(성) 병소의 원인을 추측할 수도 있습니다.

예를 들어, 턱 밑의 림프절이 붓고 아픈 경우는 대부분 치아나 구강내 병변이 원발(성)병소일 확률이 높고, 우측 쇄골상부 림프절이 커지는 경우는 두경부가 아닌 위장관에서 시작된 병소일 확률이 높다고 예상할 수 있습니다.

또한, 한 개의 림프절에만 국한된 경우에는 화농성 염증일 확률이 높지만, 여러 개의 림프절에서 동시에 발생한 경우에는 바이러스나 결핵성 염증을 오히려 생각해야 합니다. 그러나 병이 든 림프절의 위치나 갯수만을 근거로 림프절염의 원인을 감별할 수는 없습니다. 왜냐하면 수많은 원인 병원체가 림프절염의 원인이 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또한, 림프절염은 바이러스성 또는 세균, 결핵의 원인이외에도 조직구 괴사성 림프절염(기쿠치 림프절염), 면역질환 등 매우 다양한 종류의 질환과 연관되어 발생할 수 있습니다.

경부 림프절염의 원인으로 모든 지역에서 가장 흔한 것은 반응성 림프절염이지만 (50-60%), 지리적으로 특히 동양과 서양 사이에는 많은 차이가 있습니다. 동양에서는 서양과 달리 조직구 괴사성 림프절염이 결핵과 함께 두번째 또는 세 번째로 흔히 병원을 찾게 되는 원인인 반면에, 서양에서는 비교적 드문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또한, 연령에 따라서 차이가 있는데, 5세 이상의 소아의 경우엔 다양한 항원에 대한 비특이적 반응으로 경부 림프절 종대가 있을 수 있으며, 청소년 및 젊은 성인의 경우는 바이러스 및 세균 감염과 동반된 반응성 림프절염이 주된 원인이 됩니다, 그러나 50세 이상 성인에서는 림프절염이 아닌 악성 종양과 연관되어 림프절이 커지는 빈도가 증가합니다.

2. 증상

경부 림프절염의 증상은 다양합니다. 목이 뻐근하고 통증이 있는 덩어리가 만져지는 경우, 열이 오르고 식은땀이 나면서 피로감, 체중감소 등 전신증상이 동반되는 경우, 또는 아무런 증상이 없이 그저 딱딱한 덩어리가 만져지는 경우까지 다양한 모습으로 나타납니다.

대부분 악성종양과 연관된 림프절 종대의 경우에서는 체중감소가 있고, 만져지는 종물이 매우 딱딱하며, 만져도 통증이 없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림프절염이 있는 경우는 대부분 통증이 동반되지만, 경우에 따라 만져도 통증이 없을 수도 있습니다.
원인병원체에 따라 피부 발진이 동반될 수도 있습니다.

3. 감별 진단

1) 결핵성 림프절염

(1) 역학적 특성

결핵성 림프절은 모든 연령층에서 발생할 수 있으나 주로 20~40세에 잘 나타납니다. 여자에서 남자에 비해서 2배정도 많이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결핵의 발생과 연관이 있어 우리나라와 인도를 포함한 아시아 지역에서 흔합니다.

(2) 원인균

결핵성 림프절염의 원인균은 결핵균에 의해 주로 발생합니다.

(3) 호발 부위

결핵성 경부 림프절염은 전후경부, 쇄골상부(supraclavicular), 귀앞쪽(submental)의 순서로 호발하지만, 드물게 귀뒤쪽이나(post-aurucular)나 턱밑부위(submandibular)에 생기기도 합니다.

(4) 증상

증상은 침범된 부위에 따라 다르며, 대부분 통증 없이 점차 림프절이 커집니다. 경우에 따라서는 갑자기 통증을 동반한 림프절 종대로 나타나기도 하는데, 커진지 수주가 지나면서 체중감소, 발열, 식욕부진, 피로감 등의 전신증상이 20% 이내의 경우에서 동반됩니다.
이후 병이 진행되면 림프절 중심부에서 시작된 조직괴사가 림프절 캡슐을 뚫고 피부로 나오면서 피부 발적이 동반되고, 심하면 샛길(누공)을 형성하기도 합니다. 또한, 2차 세균 감염이 합병되는 경우 림프절의 발적이 심해지며 붓거나 아플 수 있습니다.

(5) 진단

결핵성 림프절염의 진단을 위해 일반적으로 조직 생검 또는 세침흡인검사를 시행합니다.
조직 생검법에는 피부를 절개해서 림프절을 떼어내는 절제법과 조직검사용 바늘을 이용해서 소량의 조직만을 떼어내어 검사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이러한 조직검사법은 암과 같은 다른 질병을 감별하고 결핵성 림프절에서 잘 나타나는 현미경적인 소견을 관찰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으나 간혹 조직검사 소견만으로 결핵성 림프절염을 확진할 수 없는 경우도 많습니다.
또한 세침흡인방법은 주사기를 이용하여 림프절 내 세포를 뽑아내어 슬라이드에 고정한 후에 현미경으로 관찰하는 방법인데 이 방법은 세포수준으로 관찰하기 때문에 진단율이 떨어지는 단점이 있습니다.
이렇게 조직 생검이나 세침흡인 검사로 진단이 되지 않는 경우에 다른 방법을 추가적으로 사용합니다. 그 중 하나는 조직 표본의 일부를 취하여 결핵균의 유전자를 증폭하여 확인하는 중합효소연쇄반응검사를 추가적으로 실시하는 것입니다.
그 외에도 림프절의 조직을 이용한 결핵균 염색과 배양 검사법이 있으나 진단율은 낮은 편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결핵균이 배양, 분리되는 경우 결핵균의 정확한 동정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분리된 결핵균으로 여러 가지 결핵약제들에 대한 약제감수성검사를 실시할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또한 흉부 X 선 검사는 현재 또는 과거의 폐결핵의 여부를 보는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피부결핵반응검사는 확진된 결핵성 림프절염 환자들의 경우 대부분 20~30mm 이상의 큰 경결을 만드는 경우도 있지만 진단적인 방법으로 잘 사용하지는 않습니다.
그 외에 결핵균에 의해 자극된 T림프구에서 분비하는 인터페론-감마를 혈액내에서 측정하여 결핵감염 가능성을 가늠하는 검사법을 보조적으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6) 치료
① 결핵약 복용

결핵성 림프절염의 치료는 폐결핵과 같이 결핵약 사용을 원칙으로 합니다. 치료기간은 환자의 결핵균에 대하여 감수성이 가지며 살균효과를 보이는 항결핵약제 2가지를 포함하여 치료하는 경우 폐결핵 치료와 같이 표준 6개월 요법이 권장됩니다. 하지만 대부분의 경우 결핵균의 분리가 어려워 약제 감수성이 알려지지 않은 경우들이 많으므로 림프절이 크기가 크거나 농양 혹은 피부에 누공을 형성한 경우에는 장기요법이 필요하게 됩니다.
하지만, 치료 중 면역 재구성 반응이라 하여 주로 젊은 사람(30대 전후)에서 결핵치료 시작 후 주로 초기 2개월경에 나타날 수 있는 현상이 있습니다. 치료 후 호전되던 병변이 일시적으로 악화되는 현상으로 기존의 림프절이 다시 커지거나, 피부에 누공이 형성되고 고름이 배출되거나 새로운 림프절 종대가 발생하는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 것으로 이는 악화증상과 감별이 필요합니다. 면역 재구성 반응은 결핵치료가 잘 되지 않고 있는 것이 아니라, 결핵이 호전되면서 환자의 면역력이 좋아지고, 그 과정 중에 병을 이겨 내려는 환자의 면역반응이 과도하게 일어나면서 일시적으로 결핵 병변이 악화되는 현상을 보이게 되는 것입니다. 대부분 결핵치료를 유지하면서 기다리면 저절로 호전됩니다.
면역 재구성 반응은 결핵환자들의 11-15%에서 관찰될 수 있으며, 특히 호흡기, 중추신경계, 경부 혹은 종격동(종격) 림프절 결핵에서 자주 관찰됩니다. 따라서 악화소견과 정확한 감별을 위해서는 자세한 약복용력과 신체검진이 필요하며, 림프절의 세침흡인검사, 세포검사, 배양검사들을 실시해야합니다.

② 수술

결핵성 림프절염의 치료는 결핵약 복용이 원칙입니다. 병변 림프절을 잘라내더라도 결핵약을 먹어야하는 원칙에는 변함이 없습니다. 따라서 수술적 제거는 림프절 염증이 심하여 주변 피부 연조직으로 파급되고 피부결손이 심한 경우, 결핵약 투여만으로는 호전이 더디어 투약종료 시기를 결정하기 어려운 경우, 재발한 경우 등 복합성 합병증이 동반된 경우에 고려할 수 있습니다.

배농

결핵성 림프절염의 치료 중 림프절이 붓고 통증이 심하면서 말랑말랑해지는 경우에는 주사기를 이용하여 고름을 빼 주는 치료를 병행하기도 합니다. 경우에 따라서는 일부 피부를 절개하고 고름이 잘 빠지도록 관을 넣어놓을 수도 있습니다.

(7) 치료 경과

결핵성 림프절염은 치료효과가 우수한 감염증 중 하나입니다. 제일 중요한 것은 복약 순응도로서 의사가 치료종결을 선언하기 전까지는 꾸준히 규칙적으로 결핵약을 복용하여야 합니다. 간혹, 2-3개월 정도 약을 먹다가 림프절이 만져지지 않고 통증이 없다고 자의로 치료중단을 하는 경우들이 있는데, 이 경우 재발 또는 타 장기로의 결핵전파의 위험이 높으며, 다시 치료를 요하는 상태가 발생하게 됩니다.

2) 조직구 괴사성 림프절염 (Kikuchi's disease)

(1) 역학적 특성

조직구 괴사성 림프절염, 일명 기쿠치병은 주로 30세 이하의 젊은 동양 여성에서 호발하는 병으로 알려져 있으며, 우리나라와 일본에서 보고된 바가 많습니다. 남녀 비율은 대략적으로 여성에서 4배 정도 더 흔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따라서, 우리나라에서는 젊은 여성에게 경부 림프절 종대가 생기면 기쿠치 병의 가능성이 감별진단에 포함됩니다.

(2) 원인

조직구 괴사성 림프절염이 왜, 어떻게 생기는지는 아직까지 명확하게 규명되지 않았습니다. 여러 바이러스 감염 후 발생한다는 연관성이 제기되어 왔지만, 일관된 보고들이 아니어서 확실하게 말할 수 없습니다. 림프종 등과 관련 있다는 보고들도 있으나, 실제 키구치 림프절염의 10~20%정도에서 루푸스라는 자가면역질환이 동반되기도 합니다.

(3) 호발 부위 및 증상

조직구 괴사성 림프절염은 임상적으로 급성 또는 아급성으로 1-3주에 걸쳐서 진행하는 직경 0.5-4cm 크기의 림프절 종대와 통증을 동반한 림프절염이 특징적입니다. 호발부위는 목뒤쪽 후경부(posterior cervical triangle) 림프절이나 드물게 겨드랑이, 장간막 등의 림프절에 발생하기도 합니다.
환자의 30-50%에서 발열이 동반되며, 호흡기 증상, 야간 발한, 인후통, 체중감소, 오심, 구토 등의 증상이 동반될 수 있습니다. 또한, 흔하지는 않지만 피부 발진을 보이는 경우도 있는데, 발진의 양상은 주로 얼굴과 상지에 다양한 형태로 나타나며, 기쿠치병에 특이적 소견을 보이지는 않습니다.

(4) 진단

조직구 괴사성 림프절염의 정확한 진단을 위해서는 림프절의 절제 생검 또는 초음파 유도하 핵생검 등 림프절 조직 생검이 필수적이며, 세침흡인검사로는 진단율이 매우 낮습니다. 혈액학적으로는 경도의 백혈구 감소증이 특징적이어서 50%이상의 환자에서 관찰되며, 백혈구 감소증 이외에 간효소 수치의 상승을 자주 관찰할 수 있습니다.

(5) 치료

조직구 괴사성 림프절염의 치료는 환자의 증상에 따라서 해열제 및 소염 진통제를 투약하는 것이며, 심한 경우(전신성 림프절염, 피부 발진, 간염 등의 림프절 이외의 조직 침범 소견을 보이는 경우)에는 스테로이드를 투여하기도 합니다.

(6) 경과

일부환자는 자연 치유되기도 하나, 대부분 1-4 개월간의 약물 치료로 호전을 보입니다. 3-10% 정도에서 재발할 수 있는데, 초기 진단 후 재발까지의 기간은 수주에서 10년 이상까지 (평균 8개월) 다양합니다.
초진당시 고열 (>38℃)이 동반되었거나 전신피로감, 림프절 이외의 조직 침범(간염, 뇌수막염, 피부 발진, 골수 침범) 등이 동반되었던 경우 증상의 지속기간이 길었던 경우에 재발할 가능성이 상대적으로 높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3) 반응성 림프절염 (Reactive lymphadenitis)의 감별 진단

(1) 역학적 특성

경부 림프절염의 가장 흔한 원인에 해당합니다. 대부분 목감기 증상과 함께 오거나 감기 이후에 발생하는데, 간혹 감기증상은 없이 림프절만 붓기도 합니다. 반응성 림프절염은 양측성으로 오는 경우가 많고 어린이나 청소년에서 흔합니다.

(2) 원인

바이러스 또는 세균 감염과 동반되어 발생합니다. 원인 병원체를 확인할 수 있는 경우는 매우 제한적입니다.

(3) 증상

임상 증상만으로 조직구 괴사성 림프절염, 결핵성 림프절염과 감별하기 어렵습니다. 단, 목이 아프거나 치아가 아프다거나 간혹 입안에 생기는 입병이 림프절 비대와 동반되면, 반응성 림프절염의 가능성이 높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또한 양측성, 여러 개의 림프절이 동시에 부어 있으면 반응성 림프절염의 가능성이 높습니다.

(4) 진단

반응성 림프절염은 비특이적 림프절염으로 대부분 조직검사를 필요로 하지는 않습니다.

(5) 치료 및 경과

반응성 림프절염은 대부분 2주 이내에 저절로 증상이 소실되기 때문에 특별한 치료를 필요로 하지 않습니다. 림프절이 아프고 불편하면 경우에 따라 소염제를 사용할 수도 있습니다.
림프절이 갑자기 커지거나 만져지면 병원은 방문하여 진찰을 받은 후 의사가 권고하는 경우 원인 감별을 위하여 체계적인 검사를 받는 것이 필요합니다. 진찰소견이나 검사소견에서 특별히 원인질환의 규명되지 않거나 악성종양과 연관되어 있을 가능성이 낮은 경우는 3-4 주 정도 경과를 관찰할 수 있습니다.
림프절 종대의 가능한 원인들에 대하여 의사의 설명을 듣게 되면, 많은 환자들이 ‘악성종양이 전이된 것은 아닐까?“ 걱정을 하게 됩니다. 그러나 대부분의 경우는 충분히 고칠 수 있거나, 기다리면 자연적으로 좋아지는 양성 림프절 종대에 해당하므로, 초기부터 너무 지나치게 걱정할 필요는 없습니다.


출처: 국가건강정보포털
파워링크 광고등록
이 게시물을 추천합니다.
메디업
" 림프절염 - 경부 임파절염(임파선염)""의 이용후기나 추천댓글을 남겨 유용한 정보로 공유합시다. ^^
이 게시물을 추천합니다.
 
목록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렙토스피라증 개요
다음글 림프절염 림프절 종대 (임파선 비대)
번호
제목 추천 조회 등록일
5141
 
유전자 검사 무료체험단 모집
0 1,466 2020-09-18
5140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 정보
0 2,803 2020-03-28
5139
 
치매 치료
4 4,412 2017-05-04
5138
 
자궁경부암 기타정보
0 3,957 2017-05-04
5137
 
자궁경부암 대상별 맞춤정보
0 3,964 2017-05-04
5136
 
자궁경부암 증상
1 10,032 2017-05-04
5135
 
자궁경부암 위험요인
0 4,080 2017-05-04
5134
 
자궁경부암 정의
0 3,300 2017-05-04
5133
 
자궁경부암 예방
0 3,436 2017-05-04
5132
 
쯔쯔가무시병 기타정보
0 2,548 2017-05-04
5131
 
쯔쯔가무시병 예방
0 2,925 2017-05-04
5130
 
쯔쯔가무시병 원인
0 2,900 2017-05-04
5129
 
뇌졸중 기타정보
0 3,067 2017-05-04
5128
 
갑상선기능항진증 환자들이 자주하는질문
0 5,611 2017-05-04
5127
 
조기사망 흡연 미치는 영향
0 3,538 2017-05-03
5126
 
피부노화 원인 흡연
0 4,251 2017-05-03
5125
 
발기부전 원인 흡연
0 4,196 2017-05-03
5124
 
임신중 흡연 유산 기형의출산 원인
0 4,183 2017-05-03
5123
 
부모흡연 자녀건강 위협
0 2,963 2017-05-03
5122
 
뇌졸중발생 원인 흡연
1 3,031 2017-05-03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질병정보 이번주 BEST 목록
말기암환자 죽음 임박시 나타나는 증상 [1]
콰시오커
항문가려움증 원인 및 증상
림프절염 림프절 종대 (임파선 비대)
소변검사 소변 채취 방법
장루 환자들이 자주하는질문
암환자 기구관리 중심정맥관 관리
균상식육종 증상/진단
거부반응 면역억제제 종류 부작용
츠츠가무시병
림프관평활근종증
방사선 치료 부작용
묘안 증후군
난시 원인
위십이지장 궤양 합병증
임신성 당뇨병 현성 당뇨병
다제내성아시네토박터바우마니균(MRAB) 감염증
소변검사 - 일반적인 소변 검사
장루 및 장루관리 장세척
암의 통증관리 통증조절방법
 
커뮤니티
게시판
건강정보
병원약국
힐링스토리
질병정보
의약품정보
의학서적
임대매매
연수강좌
교육정보
병원홈페이지
메디톡
한의원
성형외과
치과
안과
여성병원
내과
정형외과
피부과
소아과
이비인후과
비뇨의학과
요양병원
재활의학과
동물병원
기타병의원
취업관련
지원서양식
서류양식
메디업 모바일웹
메디업